메뉴 건너띄기
상단메뉴 바로가기 왼쪽메뉴 바로가기 메인 본문 바로가기

부천상공회의소

대한상의포토뉴스

대한상의포토뉴스 상세보기
제목 한-콜롬비아 무역‧투자 포럼
작성일 2021.08.25

商議, “두께 대통령 방한 계기 한-콜롬비아 경제협력 확대키로”


- 대한상의, 전경련, 무역협회, 중기중앙회, 중견기업연합회 25일 ‘한-콜롬비아 무역‧투자 포럼’ 개최
- 우태희 대한상의 상근부회장 “콜롬비아는 중남미 3대 인구대국이자 지정학적으로 남미 진출 교두보”
- 대한상의-보고타상의, 양국간 경제협력 강화 위해 민간 경제협력위원회 설립 MOU 서명

대한상공회의소를 비롯한 경제5단체는 25일 포시즌스호텔에서 국빈 방한 중인 이반 두께 마르께스(Iván Duque Márquez) 콜롬비아 대통령을 초청하여 ‘한-콜롬비아 무역‧투자 포럼’을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 한국 측은 문승욱 산업통상자원부 장관과 공동주최 기관인 대한상의 우태희 상근부회장을 포함한 한국무역협회․전국경제인연합회․중소기업중앙회․중견기업연합회 등 경제 5단체 부회장이 참석했고 기업에서 손경식 CJ그룹 회장, 주시보 포스코인터내셔널 대표이사 등 20여명이 참석했다.

콜롬비아 측에서는 두께 대통령을 비롯해 마리아 히메나 롬바나 상공관광부 장관, 디에고 메사 푸요 광업에너지부 장관, 로돌포 엔리케 지 나바로 농업부장관, 마리아 폴라 코레아 대통령 비서실장, 니콜라스 우리베 보고타상의 회장 등 19명의 정부 대표단과 경제사절단이 자리를 함께했다.

우태희 부회장은 개회사를 통해 “콜롬비아는 중남미 3대 내수시장이자, 지정학적으로 남미의 ‘심장’에 위치해있어 중남미 진출의 최적의 교두보”라면서, “아울러 두께 대통령께서 적극 추진 중인 ‘오렌지 경제’와 ‘콜롬비아를 위한 약속’은 한국판 뉴딜 종합계획과 연계한 디지털전환, 친환경 인프라 분야에서 높은 협력 가능성을 보여준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대한상의는 콜롬비아 대통령의 국빈 방한 계기에 콜롬비아 보고타상공회의소와 경제협력위원회 설립을 위한 MOU에 서명하고 양국 기업간 활발한 교류 확대를 다짐했다.”고 밝혔다

니콜라스 우리베 보고타상의 회장도 축사에서 “콜롬비아는 한국을 이상적인 성장모델로 늘 주목해왔다”면서, “이번 두께 대통령님의 방한을 계기로 한국을 대표하는 경제단체인 대한상의와 협력관계를 구축할 수 있게 되어서 매우 뜻깊게 생각한다”고 언급했다.

이 밖에도 이날 포럼에선 우리기업의 콜롬비아 시장 진출을 위한 방안도 논의됐다. 이승호 대외경제정책연구원 연구위원은 “콜롬비아는 양질의 노동력과 지리적 근접성을 갖춘 미국의 긴밀한 동맹국”이라면서, “북미 시장 진출까지 고려하는 기업들이라면 콜롬비아는 매우 매력적인 국가다”고 강조했다.

강석구 대한상의 국제통상본부장은 “이번 콜롬비아 대통령님의 국빈 방한을 계기로 새로운 성장활로를 모색하고 있는 우리기업들에게 내수시장과 지정학적 이점을 갖춘 콜롬비아가 매력적인 투자처로 주목받을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전글, 다음글
한-콜롬비아 무역‧투자 포럼
국가발전 프로젝트 공모전 오디션

부천상공회의소

(우)14611 경기도 부천시 장말로 289 (심곡동)

Copyright (c) 2017 bucheoncci, All Right Reserved.